관련도서

장악원 우주의 선율을 담다 처음으로 읽는 조선 궁중음악 이야기

  • 저자 송지원
  • 추수밭
  • 2010. 05. 25
  • 페이지 285
  • ISBN 9788992355575
  • 판형 A5, 148*210mm

  • 도서관 소장 정보
  • 국립중앙도서관
책소개
알기 쉽게 풀어낸 국악 대중 역사서

조선 시대 음악가의 삶은 어땠을까? 음악이 변하면 나라에 큰 일이 일어난다고? 우리의 춤과 음악에는 어떤 진리가 숨어 있을까? 엄숙한
궁중연회에서 무동이 춤을 춘 사연은? 우리 음악이지만 그동안 왠지 낯설고 멀게만 느껴졌던 궁중음악이 대중의 눈높이로 다시 태어났다.
서울대 규장각한국학연구소에 재직 중인 송지원 교수가 『장악원 우주의 선율을 담다』 에서 조선의 음악 기관이었던 장악원을 중심으로, 조선
시대 궁중음악에 관한 이야기를 맛깔스럽게 풀어내고 있다.

저자소개

저자 송지원은 서울대학교에서 음악사상사와 음악문화사 연구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서울대학교, 중앙대학교, 한국예술종합학교
등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으며, 서울대학교 규장각한국학연구원 HK연구교수로 재직 중이다. 특히 국악의 대중화에 관심이 커서 KBS와
국악방송에서 국악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다. 조선 시대 국가전례와 음악사상사, 음악문화사, 음악사회사를 주제로 연구하고
있으며, 주요 저서로 《정조의 음악정책》 《마음은 입을 잊고, 입은 소리를 잊고- 옛 음악인 이야기》와 공저로 《종묘제례악》 《다양한 문화로 본
국가와 국왕》 《한국의 예술지원사》 등, 공역으로 《다산의 경학세계》와 《시경강의역주》(1~5) 등이 있다.

목차
저자 서문 | 조선 시대로 떠나는 음악 여행
프롤로그 | 조선 시대 궁중 연향 현장 스케치 - 숙종, 한바탕 잔치를 벌이다

1장 조선 시대 음악가들의 희로애락 - 장악원 풍경

음악이 있는 곳엔 항상 그들이 있다!
TIP1. 조선 시대 음악의 기준서, 《악학궤범》
조선의 음악을 이끈 쌍두마차
조선 시대 뮤지션으로 산다는 것
눈 대신 귀! 또 하나의 주역, 관현맹인
조선 시대 춤꾼, 무동과 여기의 삶
연습, 연습, 연습! 오직 연습만이 살 길이다
배워서 남 주나? 조선 음악인의 중국 견문기
중국에 파견된 노래 사절단, 창가비를 아시나요?
TIP2. 소현세자 따라온 명나라 유민 굴씨 이야기

역사 속 장애인은 어떻게 살았을까 사료와 함께 읽는 장애인사

  • 저자 정창권
  • 글항아리
  • 2011. 11. 22
  • 페이지 568
  • ISBN 9788993905793
  • 판형 A5, 148*210mm

  • 도서관 소장 정보
  • 국립중앙도서관
책소개
장애인 역사, 10여 년의 연구를 집대성하다!

사료와 함께 읽는 장애인사『역사 속 장애인은 어떻게 살았을까』. 고려대학교 교양교직부 교수로 재직 중이며, 역사 속의 여성, 장애인, 노숙인 등 사회적 약자층을 연구해온 저자 정창권 교수가 사료를 바탕으로 장애인의 2000년 역사를 재조명하였다. 고대 삼국에서 통일신라, 고려, 조선조 말기까지의 역사를 다루었으며, 역사와 문학, 회화, 음악, 법률, 풍속 등에 나타난 관련 기록의 원문과 번역문을 제시하고 해제를 달아 이해를 도왔다. 질병, 전염병, 생활사고, 전쟁, 형벌 등으로 장애를 얻었지만 일반인들과 스스럼없이 어울리며 폭넓은 사회생활을 했던 당시 장애인의 모습을 통해, 전근대 시대에 장애란 어떤 의미였으며, 그들의 삶은 어떠했는지 그리고 장애인 복지정책과 단체는 어떤 것들이 있었는지 살펴보았다. 장애를 가진 관료와 왕족, 유명인, 예술가에 관한 인생사도 수록하여 흥미를 더하였다. 이들의 파란만장한 인생이야기를 통해, 장애인 역사에 대한 지식과 더불어 장애인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가질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정창권은 고려대에서 문학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현재 고려대학교 교양교직부 교수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 평가위원도 맡고 있다. 저자는 여성이나 장애인, 노숙인 등 사회적 약자층을 재조명하여 출판과 방송, 영화, 공연, 전시 등 각종 문화콘텐츠로 개발하고 있다. 주요 작품으로 『거상 김만덕, 꽃으로 피기보다 새가되어 날아가리』(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추천도서), 『세상에 버릴 사람은 아무도 없다』(문화관광부 추천도서), 『향랑, 산유화로 지다』(한국백상출판문화상 후보작), 『홀로 벼슬하며 그대를 생각하노라』(한국출판인회의,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추천도서) 등이 있다. 또한 21세기 신성장 동력인 문화콘텐츠와 스토리텔링, 창조사업가에 대해 연구하면서 저술과 강연, 방송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 『문화콘텐츠 교육학』(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 『문화콘텐츠 스토리텔링』, 『문화콘텐츠 직업세계』, 『문화콘텐츠학 강의』(깊이 이해하기), 『문화콘텐츠학 강의』(쉽게 개발하기) 등이 있다.

목차
1장 그들에게 ‘장애’란 없었다

1. 전통시대 장애 명칭

장애인을 독질자·폐질자라 부르다 | 장애인을 잔질·폐질·독질이라 부르다 | 잔질의 기준 | 정신질환을 심질心疾이라 하다 |

2. 다양한 장애 유형

시각·청각·언어·지체장애인 | 애꾸눈·언청이·구순구개열 | 꼽추·수중다리·각기병 | 장님과 벙어리의 불쌍함 | 백색증 |
샴쌍둥이 | 양성인兩性人

3. 갖가지 장애 원인

뱀독을 먹고 언어장애인이 되다 | 과도한 슬픔으로 정신질환에 걸리다 | 과로로 미치광이 병이 발작하다 | 스스로 팔뚝을 끊어
잔질이 되다

4. 폭넓은 사회생활

(1) 자유로운 생활상

꽃도 보고 여행도 다니고 | 금강산 유람 | 해학가 김인복 | 벗들의 장난 | 주위 사람들에게 속은 세 시각장애인 이야기 |
이람과 원욱의 장난 | 아내에게 매 맞는 조관朝官 박모

(2) 구걸하는 장애인들

구걸하여 눈먼 어머니를 봉양하다 | 임금이 길거리 장애인들에게 곡식을 내리다 | 죽기를 원합니다 | 통영동이

(3) 과감한 집단행동

우리에게 먹을 것을 달라 | 환곡을 돈으로 대신 갚게 해달라 | 장애인의 군역을 면제하라

(4) 장애인 살인사건

맹인 임춘의 살인사건 | 맹인 김명이 사람을 칼로 찌르다 | 맹인이 같은 곳을 세 번 찌를 수 있는가 | 살인사건의 공모자 |
김명익 집안의 집단 살인사건 | 맹인 어머니를 대신한 아들의 복수

(5) 남녀간 간통사건

제석비와 맹인 신전의 간통사건

(6) 장애인관의 변화상

손님은 어찌 남의 단점을 말하시오? | 외눈배기라 부르지 말라 | 귀머거리는 잘 보고 소경은 잘 듣는다 | 어찌 궁궐에서
독경할 수 있단 말입니까 | 정신질환이 있다고 상주에서 배제되다 | 소경의 점복 소리 죽기보다 듣기 싫어

조선의 오케스트라, 우주의 선율을 연주하다 처음으로 읽는 궁중음악 이야기

  • 저자 송지원
  • 추수밭
  • 2013. 05. 15
  • 페이지 288
  • ISBN 9788992355995
  • 판형 규격외 변형

  • 도서관 소장 정보
  • 국립중앙도서관
책소개

『조선의 오케스트라 우주의 선율을 연주하다』는 오늘날의 국립국악원에 해당하는 장악원의 풍경을 중심으로 조선 시대 음악인들의 일상을 그렸다. 기존의 음악, 특히 전통 음악을 다룬 책들이 딱딱한 설명 위주의 교양서에 머물렀다면, 이 책은 풍부한 사료를 토대로 재구성한 ‘살아 있는 음악인들’의 이야기이다.

저자소개
송지원

서울대학교에서 음악사상사와 음악문화사 연구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서울대학교, 중앙대학교, 한국예술종합학교 등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으며, 서울대학교 규장각한국학연구원 HK연구교수로 재직 중이다. 국악의 대중화에 관심이 커서 KBS와 국악방송에서 국악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조선 시대 국가전례와 음악사상사, 음악문화사, 음악사회사를 주제로 연구하고 있으며, 주요 저서로 《정조의 음악정책》 《마음은 입을 잊고, 입은 소리를 잊고 ― 옛 음악인 이야기》와 공저로 《종묘제례악》 《다양한 문화로 본 국가와 국왕》 《한국의 예술지원사》, 《15세기》 등, 공역으로 《다산의 경학세계》와 《시경강의역주》(1~5) 등이 있다.

목차
저자 서문 | 조선 시대로 떠나는 음악 여행
프롤로그 | 조선 시대 궁중 연향 현장 스케치 - 숙종, 한바탕 잔치를 벌이다

1장 조선 시대 음악가들의 희로애락 - 장악원 풍경

음악이 있는 곳엔 항상 그들이 있다!
음악이 있는 곳엔 항상 그들이 있다!
TIP1. 조선 시대 음악의 기준서, 《악학궤범》
조선의 음악을 이끈 쌍두마차
조선 시대 뮤지션으로 산다는 것
눈 대신 귀! 또 하나의 주역, 관현맹인
조선 시대 춤꾼, 무동과 여기의 삶
연습, 연습, 연습! 오직 연습만이 살 길이다
배워서 남 주나? 조선 음악인의 중국 견문기
중국에 파견된 노래 사절단, 창가비를 아시나요?
TIP2. 소현세자 따라온 명나라 유민 굴씨 이야기

한국장애인사 역사 속의 장애 인물

  • 저자 방귀희, 정창권, 윤종선, 김언지
  • 솟대
  • 2014. 03. 15
  • 페이지 320
  • ISBN 9788985863407

  • 판형 규격외 변형
  • 도서관 소장 정보
  • 국립중앙도서관
책소개

[한국장애인사: 역사 속의 장애 인물]은 우리 역사를 빛낸 인물 중 그동안 조명받지 못했던 장애를 갖고 있던 인물들에 대해 소개하여 한국 역사의 새로운 시각을 열어준 책이다. 시각장애인 55%, 지체, 언어, 청각장애 순으로 나타나고, 직업별로는 예술가가 38% 등 66명의 장애 인물을 유형별로 분석해 정리하였다. 또한, 77개의 시각자료가 부록으로 수록되어있다.

저자소개

저자 방귀희는 동국대학교 불교학과 및 동대학원 석사 졸업(문학), 숭실대학교 대학원 석사, 박사 졸업(사회복지학). 현재 숭실사이버대학교 한국어문화예술학과 특임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대통령 직속 문화융성위원회 위원, 솟대문학 발행인, (사)한국장애예술인협회 회장. 주요 저서로 장편소설『샴사랑』을 비롯, 장편동화『정경부인이 된 맹인 이씨 부인』등 23권이 있다.
저자 정창권은 고려대학교 국어국문학과 및 동대학원 석사, 박사 졸업. 현재 고려대학교 교양교직 초빙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서울시 스토리텔링 사업 자문위원, 문화체육관광부 한글박물관 콘텐츠자문위원. 주요 저서로『홀로 벼슬하며 그대를 생각하노라』, 『향랑, 산유화로 지다』,『꽃으로 피기보다 새가 되어 날아가리』,『세상에 버릴 사람은 아무도 없다』,『역사 속 장애인은 어떻게 살았을까』,『기이한 책장수 조신선』,『거리의 이야기꾼 전기수』,『포도대장 장붕익, 검계를 소탕하다』등이 있다.
저자 윤종선은 고려대학교 국어국문학과 및 동대학원「 <春香傳>에 나타난 妓女文化」로 석사학위,「 <심청전>의 현대적 수용 양상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고려대학교에서 강의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한국 고전과 콘텐츠 개발』,『(아기 공룡 둘리와 함께 떠나는) 호잇! 고구려』(공저),『백제문화 원형의 이해』(공저), 『고전서사 캐릭터 열전』(공저) 등이 있다.
저자 김언지는 일본 국립동북대학교 대학원 교육학 박사 졸업. 2014년 현재 사회적 기업인 한신플러스케어 서울남부센터 센터장으로 재직 중이며, 가톨릭대학교 외래교수로 일하고 있다. 보건복지정보개발원 자문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현장평가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논문과 저서로 『한국장애인예술정책연구』,『장애학생 문화예술교육 실태 및 지원방안 연구』, 『장애인문화예술센터 운영방안에 관한 연구』,『한일 장애인예술 발전 과정에 관한 고찰』 등이 있다.

블라인드 뮤지션 The Blind Musician, 마음으로 세상을 연주하다

  • 저자 이승현, 송보나
  • 예솔
  • 2015. 11. 29
  • 페이지 176
  • ISBN 9788959166015
  • 판형 규격외 변형

  • 도서관 소장 정보
  • 국립중앙도서관
책소개

『블라인드 뮤지션』은 시대와 공간을 초월하여 존재했던 시각장애 음악인들에 관한 책이다. 먼저 조선 시대에 나라에서 관리했던 궁중 악사 ‘관현맹인’(관악기와 현악기를 연주하는 시각장애인)에 대한 이야기가 흥미롭게 소개된다. 조선왕조실록에 남아 있는 기록들을 토대로 세종대왕, 성종, 정조 시대의 선진적인 정책을 돌아보며 독자들은 학벌이나 스펙보다 능력을 중시하는 NCS(직무능력표준제도)의 정신이 이미 조선 시대에 있었음을 알고 놀라게 될 것이다. 책에는 조선 시대에 이름을 남긴 유명한 시각장애 음악인들뿐만 아니라 중국과 일본 등에서 활동했던 시각장애 음악인들에 대한 내용도 담겨 있으며, 현대 우리나라에서 재탄생된 관현맹인전통예술단 및 왕성하게 활동 중인 시각장애 음악인들, 그리고 시각장애가 있지만 음악적으로 커다란 족적을 남긴 대가들까지 소개함으로써 차별과 편견 없이 장애인들을 돌아보게 한다. _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저자소개

저자 이승현은 경희대 영어학부, 언론정보대학원 졸업, 강원대 신문방송학과 박사과정. 한림성심대학교 영상콘텐츠학과 겸임교수로 현재 춘천MBC 아나운서이자 연출자로 활동 중이다. [뉴스데스크 강원] 앵커이며 라디오드라마 [조선 관현맹인 열전], 라디오다큐 [마음의 눈으로 세상을 연주하다], TV다큐[관현맹인 문종석], 춘천MBC 한글날 특별기획 [거리의 이야기꾼 전기수], 창사 46주년 특별기획 지역MBC 5개사 공동기획 의인열전 [붓과 총을 든 여전사, 윤희순], 지역MBC 8개사 연속기획 40부작 [살.신.성.인-살아서 신선이 되는 법, 인문학] 등을 연출했다.
방송통신위원회 한국방송대상 라디오부문 우수상,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3회), MBC전국라디오작품경연대회 은상을 수상하였고, 논문 「지역MBC 라디오PD의 작업 문화와 정체성 형성에 관한 연구」로 2015 한국엔터테인먼트산업학회 추계학술대회 우수논문상 등을 수상하였다.
저자 송보나는 경희대 언론정보대학원 문화콘텐츠학과 석사. 한양대 일반대학원 대중문화·시나리오학과 박사수료. 현재 신한대학교 출강. 2011년 고려시대 건축물을 소재로 한 〈혜음원 참모들〉로 경기디지털콘텐츠진흥원주최 경기 창작희곡 공모전 입선하였고, 2012년 〈마음의 눈으로 세상을 연주하다〉, 2014년 〈의인열전 10부작〉, 2014년 〈거리의 이야기꾼 전기수〉로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을 각각 수상하였으며, 2015에는 방송대상 우수상을 수상하였다.
2015년 지역MBC 8개사 연속기획 40부작 [살신성인-살아서 신선이 되는 법, 인문학] 중 춘천MBC [조선부부에게 사랑법을 묻다], [동학의 깃발] 라디오 드라마를 집필하였다. 방송작가협회 소속 드라마작가로서 한국의 문화원형 소재를 웹 콘텐츠로 발굴·소개하는 작업을 전문적으로 해오고 있다. 디지털시대의 한국의 드라마 콘텐츠를 글로벌 웹 콘텐츠로 육성 개발하는 데 연구 매진하고 있다.

목차
저자 서문 | 조선 시대로 떠나는 음악 여행
프롤로그 | 조선 시대 궁중 연향 현장 스케치 - 숙종, 한바탕 잔치를 벌이다

1장 조선 시대 음악가들의 희로애락 - 장악원 풍경

음악이 있는 곳엔 항상 그들이 있다!
TIP1. 조선 시대 음악의 기준서, 《악학궤범》
조선의 음악을 이끈 쌍두마차
조선 시대 뮤지션으로 산다는 것
눈 대신 귀! 또 하나의 주역, 관현맹인
조선 시대 춤꾼, 무동과 여기의 삶
연습, 연습, 연습! 오직 연습만이 살 길이다
배워서 남 주나? 조선 음악인의 중국 견문기
중국에 파견된 노래 사절단, 창가비를 아시나요?
TIP2. 소현세자 따라온 명나라 유민 굴씨 이야기